본문 바로가기

바둑nTV

  • KB바둑리그
  • 여자바둑리그
  • 뉴스

    • 바둑뉴스
    • 칼럼
    • 기보
    • 웹툰
  • 상점

    • 바둑프리미엄
    • 행운아바타
    • 프리미엄전용상점
    • 바둑아바타
  • 바둑정보

    • 바둑강좌
    • 생중계일정
    • 랭킹
    • 대회
    • 이벤트
  • 게시판

  • 고객지원

    • FAQ
    • 1:1문의
    • MY고객센터
    • 이용제한내역
    • 운영정책
본문 시작

바둑nTV

> 바둑nTV > 바둑nTV
윗글아랫글목록
제   목 | [바둑리그] 깨끗한 설욕, 가슴 벅찬 반집
2023/03/16(10:59)
글쓴이 |
조회: 424 | 추천:0 | 꼬리말:1
▲ 대만의 에이스 쉬하오훙 9단에게 집념의 반집 역전승을 거둔 윤찬희 9단. 전반기 자신의 패배와 팀 패배를 한꺼번에 갚는 천금의 반집이 됐다.
2022~2023 KB국민은행 바둑리그 난가 6라운드 1경기
셀트리온, 보물섬정예에 3-1 승


지난 주에 반환점을 돌아선 2022-2023 KB국민은행 바둑리그는 이번 주 12주차를 맞아 난가리그팀들의 경기가 주중에 이어지고 주말에는 인터리그 경기가 열린다.

이 가운데 주목할 팀은 나란히 3주 만에 나서 두 경기를 치르는 셀트리온과 킥스. 온도차는 있다. 3위에 위치하며 치열한 선두 경쟁을 벌이고 있는 셀트리온이고, 반등의 계기 마련이 절실한 5위의 킥스이다. 박정환 9단과 신민준 9단에게 10승 선착을 빼앗긴 9승(2패)의 신진서 9단이 다승 선두를 탈환할지도 관심사.


▲ 이번 시즌 개막전에서 셀트리온이 대만팀에게 패한 것은 여전히 선명한 기억으로 남아 있다. 근 석 달 만의 리턴매치에서 셀트리온이 똑같은 스코어로 아픔을 씻어냈다.

두 팀 중 셀트리온이 먼저 나섰고 승리했다. 셀트리온은 15일 저녁 바둑TV 스튜디오에서 열린 난가리그 6라운드 1경기에서 대만의 보물섬정예를 3-1로 꺾었다. 2연속 대승으로 두둑한 승점을 챙긴 셀트리온은 포스코케미칼을 밀어내고 2위 자리를 탈환했다.

전반기에 패배를 당했던 두 선수가 처음과 끝을 장식하는 설욕전을 펼쳤다. 1지명 김명훈 9단이 왕위완쥔 9단을 완파하며 선제점을 가져왔고, 4지명 윤찬희 9단은 2-0으로 앞선 상황에서 대만의 8관왕 쉬하오훙 9단을 꺾고 팀 승리를 결정했다.


▲ 여섯 경기 만에 출전한 왕위안쥔 9단에 대승으로 설욕한 김명훈 9단. 수읽기와 운영 면에서 압도적 우세를 이끌었다.

김명훈 9단과 심재익 6단의 연승으로 기분 좋게 출발한 셀트리온이었지만 후반부는 불안했다. 4국의 윤찬희 9단은 불리한 데다 시간도 없었고, 대만의 5지명 천치루이 7단을 상대한 최철한 9단은 뭐가 뭔지 모르는 혼전의 늪에서 헤어 나오지 못하고 있었다. 최악의 경우엔 2-2를 각오했어야 할 상황.

엄습해오는 이런 불안과 혼돈의 긴장 국면을 배테랑 4지명 윤찬희 9단(33)이 깨끗이 해결했다. 열한 살이나 어린 대만의 일인자를 상대로 피말리는 추격전을 전개한 끝에 기어이 반집을 남겼다. 이 무렵만 해도 역전에 성공한 듯 보였던 최철한 9단은 결국 재역전패. " 아, 이 반집. 정말 너무나 큰 반집입니다" 중계하던 송태곤 해설자의 목소리가 흥분된 조로 올라갔다.


▲ 상기된 얼굴로 주먹을 불끈 쥔 윤찬희 9단. 희열의 떨림이 전해졌다. 랭킹 35위이지만 강자에 강한 면모로 앞서는 이지현 9단의 6연승을 저지한 바도 있다. 송규상 6단과 번갈아 출전하고 있는 1부리그는 3승2패, 퓨처스리그에선 4전 4승의 성적.

보물섬정예는 좀처럼 최하위를 못 벗어나고 있다. 전체적으로 역부족에 후반기 들어와선 그마저 힘이 빠지는 모양새다. 한 달 전 바둑메카의정부를 이긴 다음 다시 4연패를 당하며 시즌 2승8패.

16일에는 신진서의 킥스와 안성준의 컴투스타이젬이 난가리그 6라운드 2경기를 벌인다. 대진은 김창훈-최재영(0:1), 박진솔-안성준(3:2), 백현우-박건호(0:2), 신진서-안국현(4:1, 괄호 안은 상대전적).


<글·사진 제공 | 한국기원>
 
▲ 1국(장고: 40분+매수 20초), 2~4국(속기: 20분+매수 20초), 5국(초속기: 1분+매수 20초).

▲ 셀트리온이 전반기 패배를 깨끗이 씻어내며 1위 한국물가정보를 2점차로 따라붙었다.

▲ 심재익 6단은 젠징팅 7단을 상대로 고전하다가 우변 접전에서 단번에 판을 뒤집었다.

▲ 이어진 수줍은 세리머니는 바둑이 안 좋았던 것을 자책하는 의미라고.

▲ 최철한 9단에게 재역전승을 거둔 천치루이 7단은 2승3패.

▲ 국내에 오면 10위권 내로 평가 받는 쉬하오훙 9단의 성적은 6승5패.

▲ 셀트리온은 토요일에 바둑메카의정부와 인터리그 경기를 펼친다.

▲ 9승(2패)으로 난가리그 다승 공동 1위에 오른 김명훈 9단.

"저는 (피셔 방식에) 아직 적응을 못했다고 생각하고 있는데, 성적은 나름 괜찮다고 보고 있고 후반기에는 좀 더 잘하고 싶습니다."

▲ 난가리그는 3위 포스코케미칼이 16점, 4위 컴투스타이젬이 11점으로 간격이 벌어지는 분위기다.




페이스북 트위터

댓글 1(오늘 0개)

 

0 / 300자

등록
강한남자01 2023/03/16(12:34) 답글
쉬아호옹
제쟁이형
왜이러세요
3;1로인기걸
1;3으로 지다니
대만의 망신 입니다
1
윗글아랫글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