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바둑nTV

  • KB리그
  • 뉴스

    • 바둑뉴스
    • 칼럼
    • 기보
    • 웹툰
  • 상점

    • 바둑프리미엄
    • 행운아바타
    • 프리미엄전용상점
    • 바둑아바타
  • 바둑정보

    • 바둑강좌
    • 게시판
    • 생중계일정
    • 랭킹
    • 대회
    • 이벤트
  • 선수등록제/리그

    • 선수등록제 소개
    • 선수신청
    • 선수랭킹
    • 선수리그
    • 커뮤니티
  • 고객지원

    • FAQ
    • 1:1문의
    • MY고객센터
    • 이용제한내역
    • 운영정책
본문 시작

바둑뉴스

> 뉴스 > 바둑뉴스
  • 종합
  • 국내뉴스
  • 세계대회
  • 해외뉴스
  • KB리그
총 2,707개 | 쪽번호 1/271
'디펜딩챔피언' 신진서, 96수만에 김지석 꺾고 GS칼텍스배 결승 선승
20일 오후 2시 서울 성동구 한국기원 바둑TV스튜디오에서 열린 제24기 GS칼텍스배 프로기전 결승5번기 1국에서 신진서 9단이 김지석 9단에게 96수만에 백 불계승했다.
작성일:2019-05-21 조회:258
박정환ㆍ신진서 등 한국 최정예 10명, 중국 LG배 독주 저지 나선다
제24회 LG배 조선일보 기왕전 본선 32강전이 27일 경기도 김포시 마리나베이 호텔에서 열린다.
작성일:2019-05-20 조회:401
조치훈, 일본 정부로부터 포장 받는다
일본 정부가 학문ㆍ예술ㆍ스포츠ㆍ문화 활동 등에서 공을 세운 사람들에게 수여하는 자수(紫綬) 포장 수상자는 올해 21명이다. 포장 시상식은 21일 열린다.
작성일:2019-05-20 조회:182
한국바둑, 국제마인드스포츠 3연속 종합우승 달성!
한국 대표팀이 국제마인드스포츠 바둑 부문에서 중국을 제치고 3연속 종합우승을 차지했다.
작성일:2019-05-20 조회:338
서울 부광약품 김채영, 부안 곰소소금 허서현 꺾고 승부를 원점으로 [1]
5월 17일 오후 2시 홍익동 한국기원 4층 본선대국실에서, 김채영(서울 부광약품)의 세계대회 출전으로 밀렸던 2019 여자바둑리그 2라운드 1경기 서울 부광약품과 부안 곰소소금이 2라운드 1경기 2국이 속개됐다.
작성일:2019-05-17 조회:334
한국, 중국 누르고 IMSA 여자 단체전 2연패! [2]
14일부터 16일까지 중국 허베이(河北)성 헝수이(衡水)시 아가일(Argyle) 호텔에서 열린 IMSA(국제 마인드 스포츠 협회) 월드마스터스챔피언십 2019 남·여 단체전에서 한국은 금메달(여자 단체전) 1개와 은메달(남자 단체전) 1개를 획득했다.
작성일:2019-05-16 조회:886
포항 포스코케미칼, 여수 거북선 꺾고 2승 리그 선두 합류
5월 16일 오전 10시 홍익동 한국기원 지하1층 바둑TV 스튜디오에서 2019 여자바둑리그 2라운드 4경기, 이영신 감독의 <포항 포스코케미칼>과 이현욱 감독의 <여수 거북선>이 격돌했다.
작성일:2019-05-16 조회:192
서울 EDGC, 강호 서귀포 칠십리 2-1로 꺾고 단독선두 부상
5월 15일 오전 10시 홍익동 한국기원 지하1층 바둑TV 스튜디오에서 2019 여자바둑리그 2라운드 3경기, 이지현 감독이 이끄는 <서귀포 칠십리>와 조연우 감독의 <서울 EDGC>가 격돌했다.
작성일:2019-05-15 조회:280
몽백합배 세계바둑오픈전 20일 개막… 2연속 형제대결 재현할까
제4회 MLILY 몽백합배 세계바둑오픈전이 20일부터 24일까지 중국 베이징 중국기원에서 열리는 통합예선을 시작으로 1년간 대장정에 돌입한다.
작성일:2019-05-15 조회:706
최정 빠진 서울 사이버오로, 인제 하늘내린 꺾고 달콤한 첫 승
5월 14일 오전 10시 홍익동 한국기원 지하1층 바둑TV 특별대국실 스튜디오에서 열린 2019 한국여자바둑리그 2라운드 2경기 유병용 감독의 <인제 하늘내린>과 문도원 감독의 <서울 사이버오로>의 대결이 시작됐다.
작성일:2019-05-15 조회:255
12345678910
검색

* 욕설/명예훼손/음란성/상업적인 광고/지역감정 조장 등의 게시글을 발견하시면 [고객센터]로 신고해 주세요.
신고하신 게시글은 내용에 따라 삭제될 수 있으며 글쓰기 금지, ID 사용 제한 등의 조치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