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바둑nTV

  • KB리그
  • 뉴스

    • 바둑뉴스
    • 칼럼
    • 기보
    • 웹툰
  • 상점

    • 바둑프리미엄
    • 행운아바타
    • 프리미엄전용상점
    • 바둑아바타
  • 바둑정보

    • 바둑강좌
    • 생중계일정
    • 랭킹
    • 대회
    • 이벤트
  • 게시판

  • 고객지원

    • FAQ
    • 1:1문의
    • MY고객센터
    • 이용제한내역
    • 운영정책
본문 시작

바둑nTV

> 바둑nTV > 바둑nTV
윗글아랫글목록
제   목 | [세계대회] 신진서, 박정환에 재역전승하며 LG배 결승1국 서전 장식
2020/02/10(16:50)
글쓴이 |
조회: 1,206 | 추천:0 | 꼬리말:12
▲신진서 9단(왼쪽)이 박정환 9단에게 재역전승하며 LG배 우승에 1승 만을 남겨 놓았다.

신진서(20) 9단이 수읽기의 진수를 선보이며 LG배 결승 3번기 1국을 역전승으로 장식했다.

10일 경기도 광명 라까사호텔 특별대국실에서 열린 제24회 LG배 조선일보 기왕전 결승3번기 1국에서 신진서 9단이 박정환 9단에게 236수 만에 백 불계승을 거뒀다. 신진서 9단은 1승만 추가하면 LG배 첫 우승컵을 품에 안는다.

결승 1국 승리로 신진서 9단은 박정환 9단과의 통산전적을 5승 15패로 좁혔다. 또한 지난해 12월부터 이어갔던 연승 행진을 19연승으로 늘렸고, 박정환 9단에게 당했던 연패의 굴레에서도 벗어났다. 신진서 9단은 2018년 2월 크라운해태배 결승 3국 패배 이후 박정환 9단에게 9연패 중이었다.

국내 랭킹 1ㆍ2위답게 신진서ㆍ박정환 9단은 치열한 몸싸움으로 일관하며 오랜만에 바둑팬들에게 수읽기의 진수를 보여주었다.

박정환 9단의 초반 실착(흑45)으로 앞서갔던 신진서 9단은 좌변에서 과수(백118)를 둔 이후 박정환 9단에게 밀리며 패배 직전까지 갔다. 그러나 마지막 승리를 눈앞에 뒀던 박정환 9단이 초읽기에 쫓기며 둔 수(흑211)가 패착이 되고 말았다. 이 수로 한 칸 위의 곳으로 늘어두었으면 완생이었고 바둑도 박정환 9단의 승리였다. 신진서 9단은 좌상귀로 팻감 공작(백218)에 들어가면서 패를 이끌어 냈고 결국 박정환 9단의 항서를 받아냈다.


  ▲치열한 접전을 마치고 인터뷰 중인 신진서 9단(왼쪽). 결승 2국은 12일 오전 9시 열린다. 


국후 신진서 9단은 “종반까지 포기하고 있었고 또 이렇게 역전패하나 생각하고 있었다”면서 “그런데 운이 따랐는지 박정환 9단이 큰 실수를 해 재역전승했다. 결승 2국에선 집중력을 잃지 않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결승 2국은 12일 같은 장소에서 오전 9시부터 속행된다.

조선일보사가 주최하고 (주)LG가 후원하는 총규모 13억원의 제24회 LG배 조선일보 기왕전의 우승상금은 3억원 준우승상금은 1억원이며, 제한시간은 각 3시간에 초읽기 40초 5회다.


<글·사진 제공 | 한국기원>




페이스북 트위터

댓글 12(오늘 0개)

 

0 / 300자

등록
콰테말라 2020/02/12(16:54) 답글
아우님 이젠 진서가 제일 일세 진서 앞길을 방새하는 넘은 그냥
콰테말라 2020/02/10(23:49) 답글
윤석렬 검찰총장 선생님 금태섭의원 선생님 진중권 교수 선생님 국민이 다 알고 있습니다.선생들은 애국자 입니다 이조학과 개수 나이론 장판 다 압니다;
강한남자01 2020/02/11(09:26)
형님,, 늘 사랑합니다,,,,,,,,,,,,,,,,,,,,,,,우리 진서좀 이쁘게 봐 주세요,, 이제부터 바둑은 경상도가 세계를 지배할것 입니다,,,,
오조옷 2020/02/14(10:21)
과테말라 어떻케든 관심받고 싶어하는 애정결핍증환자
콰테말라 2020/02/10(22:06) 답글
고래가 웃을 일이 하루가 멀다하게 일어나고 있습니다 이조 학과 교수 하 하 웃자
콰테말라 2020/02/10(22:02) 답글
우리나라 프로는 박정환 진서 시대 이창호 프로처럼 국게기건 싹쓸히 하자 지금도 애 어른인데 조금만 더 먹으면 누구 같을까 제일가는 미남자 진서
콰테말라 2020/02/10(23:51) 답글
신진서 축하 한다 그동안 일인자 이면서도 국제기전 우승이 없었다 이번 우승을 계기로 이창호 프로처럼 세계 제일가는 프로가 되거라 어저씨는 진서가 꼭 그렇게 될 거라는 걸 의심치 않는다.박정환 프로 다음이 있으니 걱정하지 말아요 둘이 번갈아 가면서 우승 해바요 그리구 진서가 읽고 있는 수는 아무도 모르고 진서만 안다 진서는 신 이기 때문이다
산아래영남동 2020/02/10(19:38) 답글
진서가 새로운 바둑세계로 용솟음 치기 시작햇군....전적으로 응원하네 화~~~이팅
문수봉우리 2020/02/10(18:35) 답글
결과적으로 이겼지만,너무 찜찜하네,,소문난 잔치에 먹을 것 없다더니,,딱이네,,
강한남자01 2020/02/10(17:53) 답글
진서군?? 마이컷네 절대적으로 유리한 바둑을 가드를 내리고 원투펀치를 무수히 허용하여 그로기상태까지가더니,,마지막 카운터 펀치 한방으로 거함 박정환9단을 침몰시켜 버리네.. 4구간 박9단에게 배팅한 280억 ,,,,,,,,,1,3배당 먹으려다 수백명 개미는 거렁뱅이댓다,,,진서군?? 제발우승하라 그리고 올해 메이져대회에... 魔王으로 등극하길 기대합니다 ,,,가자 진서야>>>>
2세돌2세돌잔치 2020/02/10(21:23)
ㅋㅋ아재
콰테말라 2020/02/10(22:03)
아우님 그동안 잘 지내시죠 늘 건강하시고 행복한 일만 많았으면 좋겠네요
1
윗글아랫글목록
윗글 | 한국기원 바둑TV, 바둑 영재 찾... [3] 2020/02/12(14:03)
아랫글 | 이틀 연속 '원도풀'...셀트리온,... [1] 2020/02/10(13:44)